Center for Nanomaterials and Chemical Reactions
Home > Community > Press
Breck Award by IZA(07/2010)
2010-07-12 9879
HOME > 뉴스 > 전체기사  
 

[대전·충청]

 KAIST 화학과 유룡(55.사진) 특훈교수가 3년에 한 번씩 국제제올라이트학회에서 수여하는 ‘제올라이트 연구 분야의 노벨상’인 브렉상(Breck Award)을 수상했다.

KAIST 유룡 교수
 
 


 역대 수상자 중 한국인으로는 유 교수가 처음이다. 수상식은 지난 8일 이탈리아 소렌토에서 열린 국제제올라이트학회-국제메조구조물질학회 공동 심포지엄에서 진행됐다.

 유 교수는 마이크로나노기공(0 nm<기공크기<2 nm)과 메조나노기공(2 nm<기공크기<50 nm)을 위계적으로 연결시킨 새로운 나노다공성 구조의 제올라이트 촉매 물질개발 연구로 학계에 커다란 주목을 받고 있다.

 특히 제올라이트 구조를 유도할 수 있는 관능기를 부착한 계면활성제 분자를 이용하는 새로운 방법을 통해 학술적으로 가능한 최소 결정 크기에 해당하는 ‘단일단위격자’ 약 2 nm 두께의 극미세 제올라이트 나노판 합성에 성공했다. 이렇게 합성한 물질을 석유화학 촉매로 이용하면 기존 제올라이트가 가지는 촉매로서의 수명을 5배 이상 연장시킬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했다.

 학회는 이러한 유 교수의 최근 연구업적을 높이 평가해 2010년도 브렉상 수상자로 결정했다. 유 교수는 또 같은 연구업적으로 지난 6월 호암재단으로부터 호암상을 수상한 바 있다.

 2007년 정부로부터 국가과학자로 선정된 유 교수는 지금까지 총 190여 편에 이르는 연구논문 발표 및 1만2000회를 상회하는 논문 피인용을 기록한 국가석학이자 세계적인 화학자이다.

대전=백창현 기자 chbaik@hankyung.com

벌집 모양 규칙적 구조의 제올라이트 개발 2011-07-15
Ho-Am Prize in Science (06/2010) 2010-04-20